TEUS.me

 
 

1년 쯤 전에 스피커를 바꿨는데, 역시 마데 인 치나 제품은 뭐가 엉망이라도 엉망.

PC 전원을 끄면 낮은 소음이 들리고, 가끔씩 시끄러운 잡음을 내는 등 기존에 사용하던 제품과는 수준이 다른 하품이었다.


결국 1년만에 버리기로 결정.


USB 스피커는 아무래도 여기까진가보다.

메인 PC에선 로지텍 USB 스피커를 사용하는데, 이 제품도 단종된 분위기.

이 스피커들은 USB로 사운드를 직접 받기 때문에 잡음이 전혀 없다는 장점이 있는데, 이상하게 하나씩 단종되고 있다.



이왕 버리는 거 쓰지 않던 마이크도 함께 버리기로 했다.

4년 전엔 아이들이 어려 여러모로 쓸모가 많았는데, 이제 쓸 일도 없고, 상태도 메롱메롱…


QC를 2012년 7월에 통과했으니 구입한지 4년은 넘었음...


'신변잡기 > farewell' 카테고리의 다른 글

ipTIME A2004NS 방출  (0) 2018.10.21
이문열 삼국지를 떠나보내며  (2) 2016.12.05
9년간 써오던 전동칫솔 안녕…  (0) 2016.03.06
아이락스 키보드 안녕…  (0) 2015.12.06
오랫동안 써오던 린이 PC와의 이별  (0) 2015.12.06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