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US.me

 
 

집 인터넷으로 유플러스를 사용하고 있다.

 

사소한 문제가 하나 있었는데... 계약 속도는 500Mbps인데, 실제론 100Mbps밖에 못 쓴다는 것.

유명 유튜버 ITSub의 바로 그 사태와 같은 문제는 전혀 아니고[각주:1]...

아파트 구조가 좀 구려서 통신단자함에 전원도, 여유공간도 없는데, 여기로 방마다 연결을 해야 했다.

그래서, 궁여지책으로 선택한 것은 8가닥 대신 4가닥으로 연결해서 집안 유선의 속도를 100Mbps로 떨어뜨리는 것.

 

나름 깔끔한 구조를 달성하기 위해 인터넷/내부망 속도를 희생

 

내부망은 TP-Link의 Deco Mesh로 연결해서 모두가 무선을 빠방하게 쓸 수 있었지만 본질적인 한계는 명확했다.

이번에 시간이 좀 생겨서, 이를 대폭 개선해봤다.

 

일단, 통신단자함에 전원이 없는 문제는, 분전반에서 전력을 직접 따오기로[각주:2] 했다.

그리고 단자함 내에 기가비트 스위칭 허브를 구겨넣어 내부망에서 기가비트 이더넷을 활용할 수 있게 했다.

 

다음은 인터넷 속도.

유플러스의 공유기는 소위 말하는 기가 라이트[각주:3]를 지원하는 장비이다.

하지만, 메인 라인 쪽은 8가닥을 연결할 수 없기 때문에 이 공유기를 안 쓰고, 100Mbps로 떨어뜨려 사용했었다.

이것을 계약 속도를 다 낼 수 있도록 유플러스 공유기 아래에 다시 내 공유기를 연결하는 구조로 바꿨다.

 

이 둘을 통해 내부 유선망은 1Gbps, 외부 인터넷은 500Mbps를 제대로 달성할 수 있었다.

 

간단해 보이지만 자그마치 두 기술의 컴비네이션

 

덧1. 내부망으로 기가비트를 달성해서 가장 크게 변한 건 NAS 접근 속도가 더 빨라졌다는 점

덧2. Bosch 전동드릴 킹왕짱

덧3. Deco Mesh 킹왕짱

덧4. 유플러스는 계약 속도 제대로 나옴

 

 

  1. ITSub 관련 건은 그야말로 KT가 "고객을 털자" 모드여서 발생한 사태이고, 난 전혀 그게 아님 [본문으로]
  2. 전기안전관리법을 준수할 수 있도록 규격 케이블도 구매하고, 몰드도 대고... 난리도 아니었음 [본문으로]
  3. 4가닥만 연결해도 500Mbps까지의 속도를 내는 규격 [본문으로]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