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블로그(ZockrWorld)[각주:1]에서 일부 이미지가 사라져버려, 이미지 복원차 현 블로그로 옮긴 글입니다

 

007 영화의 설정상 살인면허를 갖고 있는 00요원9명 있습니다. (001 ~ 009)
이 9명의 요원이 모두 한 자리에 모인 적이 딱 한 번 있었습니다.
[썬더볼]에서 스펙터가 훔쳐간 핵탄두를 찾기 위해 모였던 것입니다.

 

마지막에 등장하는 지각대장 007

 

이렇게 다 모인 것은 한 번 밖에 없고, 대부분 잠깐씩 모습을 비추거나 이름만 언급되는 형식으로 영화에 출연(?)하는데, 영화에 출연했던 00 요원들을 나열해보겠습니다.


002 :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 [리빙데이라이트]

 

002의 머리를 관통했던 황금탄환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에서 살인청부업자 스카라망가를 추적할 수 있는 유일한 단서는 002 빌 페어뱅크스의 머리를 관통한 황금탄환인데 이 탄환은 사이다라는 이름의 무희의 배꼽에 달려있습니다.
물론, 002는 이 영화에서 전혀 등장하지 않습니다. -.-;;;

 

레이더 기지 침투 훈련에서 페인트탄에 당하는 002 -.-;;;;

 

다시 002가 등장한 영화는 [리빙데이라이트]입니다.
004, 007과 함께 지브롤터 해협의 레이더 기지에 침투하는 훈련에서 제일 먼저 페인트 탄을 맞습니다.
글린 베이커라는 배우가 연기했는데, 언뜻 보면 로저 무어 경을 닮았습니다.


003 : [뷰투어킬]

 

시체로 발견된 003…

 

[뷰투어킬]은 003이 마이크로 칩을 갖고 나오다 살해당한 뒤, 007이 003의 시신에서 이 칩을 회수하는 것으로 시작합니다.


004 : [리빙데이라이트]

 

Nooooooooooooooooooooo!

 

004는 [리빙데이라이트]에서 002, 007과 함께 침투훈련을 하던 중 의문의 킬러에게 살해당합니다.
004 역을 맡은 프레드릭 왈더조지 래젠비를 닮았습니다.

002와 더불어 이 설정은 의도적으로 기획된 것입니다.
(007 영화에서 00 요원은 이렇게 생겼다는 인상을 주기 위한 것입니다)


006 : [골든아이]

 

For England, James!

 

006은 워낙 잘 알려져있기 때문에 따로 언급할 필요가 없겠죠?
[골든아이]에서 제임스 본드와 박터지게 싸우던 야누스는 원래 006이었습니다.


008 : [골드핑거], [리빙데이라이트]

 

내가 죽으면 008이 온다니깐!

 

[골드핑거]에서 008은 실제로 나오지는 않습니다.
007이 레이저빔에 살해당할 위기에서  "내가 죽으면 008이 대신 올 거요"라고 언급만 하는데,
이 말에 골드핑거는 꿈쩍도 않고, "훗, 그래. 걘 너보다 낫겠지?"라면서 씹어버립니다.
(물론, 007이 최고라는 뜻을 은연중에 풍기는 효과도 있습니다)

 

홍콩에 있는 008에게 이 일을 맡기겠네

 

[리빙데이라이트]에서도 008은 실제로 등장하지 않고 007이 저격수를 살려둔 것을 질책하면서 대타요원으로 언급만 됩니다.
008은 그저 대타요원일 뿐일까요?


009 : [옥토퍼시], [언리미티드]

 

죽어가면서 중요한 단서를 대사관에 넘긴 009

 

[옥토퍼시]에서 가장 중요한 단서인 화벨쥬의 알을 등에 칼이 꽂힌 채로 죽어가면서 대사관에 넘긴 것은 009였습니다.
(영화 후반부에 007도 같은 삐에로 복장을 합니다)

르나드의 뇌 한가운데 박힌 탄환은 009의 솜씨

 

[언리미티드]에서 009는 실제로 나오지 않고 르나드의 머리를 쏴서 뇌 속에 탄환을 남긴 상태에서 영화가 시작됩니다.
(그럼 이 임무는 009가 해야 하는데, 왜 이 임무를 굳이 007이 했어야 했는지는 잘…)

009는 르나드를 한칼에 (아니구나, 한 방에… -.-;;;) 보내버렸지만, 007에게 르나드의 처리를 맡기자 임무는 질질 끌리며,
M의 부하들은 살해당하고, M 자신은 납치되는 촌극이 벌어집니다.
그것도, 어깨 부상으로 참가할 수 없는 임무를 억지를 써가며 맡았는데 말이죠.
(009는 머리를 맞췄지만, 르나드기적적으로 살아남은 것입니다)






재미있는 것은 달튼까지만 해도 다른 00 요원이 죽으면 제임스 본드가 대부분의 범인을 찾아내서 죽였는데,
브로스넌006의 배신도 눈치채지 못하고, 009가 거의 죽인 르나르에게 이용만 당하는 무기력한 007이 되었다는 것입니다.

역시 영화의 질을 좌우하는 것은 배우의 카리스마보다는… 대본 작가(대본의 완성도)입니다!

덧. 001, 005는 언제쯤 나올까요?

 

  1. 원글 작성일시: 2008.04.29 22:42 [본문으로]

+ Recent posts